2020.07.13 (월)

  • -동두천 20.0℃
  • -강릉 19.1℃
  • 서울 19.3℃
  • 대전 18.6℃
  • 대구 18.9℃
  • 울산 19.6℃
  • 광주 21.4℃
  • 부산 19.2℃
  • -고창 23.4℃
  • 흐림제주 28.7℃
  • -강화 20.2℃
  • -보은 18.7℃
  • -금산 18.4℃
  • -강진군 24.6℃
  • -경주시 18.9℃
  • -거제 20.2℃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화성시, 양감면에 태양광 발전 설비 등 에너지 자립기반 마련

경기도 ‘에너지 자립 선도사업’선정으로 오는 9월까지 2억 5천만원 투입
행정복지센터 내 태양광 설비,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솔라 가로등 등 설치

 

(시사미래신문) 화성시가 오는 9월까지 양감면에 에너지 자립기반을 조성한다.

 

시는 지난 5경기도 에너지 자립선도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9월까지 총 사업비 253백여만원을 투입해 태양광 발전 설비 등 설치에 나섰다.

 

먼저 행정복지센터 지붕과 주차장에 총 117kw 용량의 태양광 발전설비 6개소가 들어선다.

 

주차장에는 시민들도 이용할 수 있는 태양광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2대와 솔라 가로등이 설치된다.

 

또한 이들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ICT모니터링 시스템도 함께 구축된다.

 

태양광 설비가 설치되면, 연간 약 158,008kW의 전력을 생산해 매년 전기요금 2천여만 원을 절감할 수 있으며, 전기자동차 보급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관리·운영은 양감면 주민자치위원회가 맡았으며, 여기서 얻어진 수익금은 지역 내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사업에 쓸 계획이다.

 

최원교 신재생에너지과장은 이번 사업은 정부가 추진 중인 그린뉴딜의 전초전이라며, “신재생에너지 융합시설을 발판삼아 온실가스 발생은 줄이고 에너지 복지를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달 26일 양감면, 양감면주민자치위원회, 시공사인 케이디솔라와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5일 첫 공사에 들어갔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안성시 대덕면, 대학인마을 생활환경 개선사업 추진위원회 발대식 개최
(시사미래신문) 안성시 대덕면(면장 최승린)은 10일(금) 내리 상생발전위원회를 비롯한 기관사회단체 및 주민 등 50여명이 참여한 주민과 함께하는 대학인 마을 생활환경 개선사업 추진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 대학인마을인 내리는 1인 가구와 외국인 가구가 밀집되어 있는 안성의 대표적인 다문화 지역이다. 위원회는 발대식 후 신라아파트, 광덕초등학교, 여성안심구역을 비롯한 주택가 및 상가 주변 16개소에 60개의 화분을 설치하는 등 환경정비 활동을 펼쳤으며, 이날 동시에 살기 좋은 지역 만들기 생활환경 개선 캠페인을 실시하여 20톤의 쓰레기를 수거 처리했다. 최승린 대덕면장은 “대학인마을 생활환경 개선사업은 김보라 시장님의 주요 추진 사업으로 중앙대 주변 내리 일원의 범죄를 예방하고 쾌적한 마을조성을 위해 5억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며, 앞으로 2020경기행복마을 관리소 사업대상지로 대덕이 선정되면 내리지역에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즉각 제공하여 한층 더 강화된 밀착행정을 펼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대덕면(면장 최승린)은 10일(금) 내리 상생발전위원회를 비롯한 기관사회단체 및 주민 등 50여명이 참여한 주민과 함께하는 대학인 마을 생활환경 개선사업 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