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3℃
  • 흐림강릉 17.9℃
  • 구름조금서울 14.8℃
  • 맑음대전 15.7℃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6.9℃
  • 맑음광주 15.8℃
  • 구름조금부산 16.7℃
  • 맑음고창 13.8℃
  • 흐림제주 17.3℃
  • 맑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2.4℃
  • 맑음금산 13.6℃
  • 구름조금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경기도,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 연말까지 연장…연 29억원 감면 혜택 기대

○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한시적 감면 7월 종료에서 12월 말까지 5개월 연장
- 2월부터 7월까지 116건, 10억 원의 임대료 감면 혜택
- 이번 추가 조치로 소상공인 등 연간 155건, 29억 원 감면 혜택 기대

 

(시사미래신문) 경기도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소상공인 임차인을 위해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기간을 연말까지 연장해 시행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도는 지난 2월부터 7월까지 도 소유의 공유재산을 사용 중인 임차인에게 5%의 요율을 1%로 감면했다. 이 기간 동안 116건, 10억 원의 임대료가 감면 됐다.

 

도는 8월 이후에도 수도권의 확진자 발생 추세가 계속되는 등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임대료 감면 기간을 연말까지 5개월 추가 연장하기로 했다.

 

감면대상은 경기도박물관, 경기도의료원 등 도유재산을 빌려 식당, 매점, 카페 등을 운영 중인 임차인으로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받은 사실이 있으면 모두 감면혜택을 받을 수 있다. 운영을 중단했을 경우에는 감면방식도 선택 가능해 시설 사용 중단기간에 해당하는 임차료 전액을 감면받거나 시설 사용 중단기간만큼 임차기간을 연장받을 수도 있다.

 

도는 이번 감면기간 연장 시행으로 연간 155건, 29억 원의 감면 혜택이 임차인에게 돌아갈 것으로 예상했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의 임대료 감면 연장이 소상공인의 고통을 조금이나마 줄여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