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금)

  •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21.0℃
  • 서울 19.1℃
  • 대전 19.9℃
  • 대구 18.2℃
  • 울산 17.9℃
  • 흐림광주 19.1℃
  • 부산 18.4℃
  • 흐림고창 19.6℃
  • 박무제주 21.1℃
  • 흐림강화 18.7℃
  • 흐림보은 18.3℃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20.1℃
  • 흐림경주시 18.0℃
  • 흐림거제 18.3℃
기상청 제공

국방 / 경찰

해군, 신형 대전함 진수식 거행(FFX Batch-II)

URL복사

- "대잠능력이 강화되어 향후 해역함대 주력 전투함으로서 활약하게 될 것"

 

 

(시사미래신문) 5월3일 해군의 신형 호위함 5번함인『대전함』진수식이 경남 거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거행되었다

 

이날 행사는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을 주빈으로 서일준 거제시 국회의원,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대표이사, 정승균 해군본부 기획관리참모부장, 최성목 해군작전사령부 부사령관 등 40여 명이 참석하였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행사 규모를 축소하여 진행했다.

 

부석종 총장은 축사에서 “국가 비전을 뒷받침할 해군력 건설은 해군 차원을 넘어 국가 해양력 구축의 핵심”이라며, “오늘 진수한 대전함이 ‘필승해군ㆍ선진해군’의 주역이자 국가 해양력의 핵심으로 당당하게 그 역할을 다해주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정영순 해군본부 기획관리참모부 전투함전력과장은 “대전함은 수상함ㆍ잠수함 표적에 대한 탐지 및 공격능력이 향상되었고 특히 대잠능력이 강화되어 향후 해역함대 주력 전투함으로서 활약하게 될 것이며 거친 파도를 가르며 당당하게 대한민국의 바다를 수호할 것”이라고 했다.

 

대전함은 시운전 평가 기간을 거쳐 2022년 말 해군에 인도되며, 이후 전력화 과정을 마치고 실전 배치될 예정이다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