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3.3℃
  • 서울 24.5℃
  • 흐림대전 28.0℃
  • 흐림대구 30.0℃
  • 흐림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7.8℃
  • 흐림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30.5℃
  • 흐림강화 21.8℃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8.0℃
  • 구름많음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7.7℃
  • 흐림거제 27.9℃
기상청 제공

<시사 칼럼> 화성시 국제공항. 평택시로 넘어가나?

  • 등록 2022.06.24 13:27:45
URL복사

(시사미래신문)

 

 

 평택시가 얼마전 까지도 국제공항 유치에 좌충우돌하더니

‘반도체공항’경기남부국제공항 평택에 뜰 수 있나?

라는 주제로 평택 시민사회의 평택 공항 유치 토론회 개최로 다시 큰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다.

 

올해 6월 지방선거에서 양대 정당의 경기지사 후보가 경기남부국제공항 건설을 공약해 어느 때보다 실현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평택 시민사회를 중심으로 평택 지역에 공항 유치 가능성을 타진하는 토론회가 평택 시민사회를 중심으로 개최돼 주목된다.

 

국토디자인포럼 전용기대표는“수원‧성남공항 재배치로 VIP전용공항 별도이며 민군통합공항 팽성 남단에 가능하다”고 한다.

그리고 국제물류해양연구소 정국진 전 연구원은 “화성시는 경제성 상대적으로 낮아… 평택 2곳, 아산 1곳 검토가 바람직하다”고 한다.

 

화성시민 단체인 미래전략포럼이 평택이전을 추진할 땐 거부하더니 최근에 화성시의 국제공항 이전 추진설이 슬슬 나오니까 급기야 평택시민단체에서는 공항유치 토론회까지 다음주에 열기로 했다. 국제공항이 좋은 걸 이제서야 알았나 보다.

 

지금부터 치열한 공항유치 경쟁이 예상된다. 평택이나 화성 모두 입지는 좋다. 

굳이 화성이 조금 더 나은 건 전쟁시에는 공군 전투기가 평양까지 타격할 수 있는 시간과 거리가 짧다는 점이다. 국제공항 입지로서 평택이 더 우수하다고 보는 견해들도 있다. 다만 두곳 모두 일장일단이 있다.

 

화성시민 J씨는 "서부지역 주민들이 전투비행장 이전에 강력반대하고 정치인 몇명이 부하뇌동하여 화를 키운것이다.  나는 전투비행장 이전은 국책사업이라 취소나 변경은 불가한데 화성에서 똑똑한 정치인이 군, 민항 겸해서 국제공항으로 유치하되 지역민 보상관계를 공청회 등을 통해 충분히 논의해서 수원공항 이전으로 발생하는 수 십조원 경제효과를 화성으로 6~70% 끌어 오도록 하는 방안을 주문했는데 결국 평택이 경쟁자로 뛰어 들었다"고 했다.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