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0 (화)

  • 구름조금동두천 22.3℃
  • 흐림강릉 20.0℃
  • 구름많음서울 22.0℃
  • 맑음대전 22.0℃
  • 구름조금대구 18.9℃
  • 흐림울산 17.7℃
  • 구름조금광주 19.9℃
  • 흐림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21.4℃
  • 흐림제주 18.7℃
  • 맑음강화 22.4℃
  • 구름많음보은 18.6℃
  • 맑음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20.0℃
  • 구름많음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하종성의 詩>나의 하늘  

URL복사

(시사미래신문)

 

나의 하늘  

               

새로운 한 해
하늘을 보니
나의 하늘에 초승달
어머니의 버선처럼 예쁘고
점점 커져갈 희망을 보며
기도는 연되어 올라간다

 

아, 나의 하늘은
어제는 바다가 되고
오늘은 산이 되고 
내일은 또 
무엇이 될까

 

마음이 망막하고 
허전할 때 
문득, 바라본 나의 하늘이
지금은 들판이 되어
점점 가까이 내려왔고
그리고 하나가 되었다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